일본 매체, 韓 세계 1위 제품 6개, 日과 공동 3위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3/09/04 [08: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한국이 스마트폰과 반도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조선 등 6개 분야에서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해 3년 만에 일본과 공동 3위에 올랐다. 미국이 여전히 1위를 유지한 가운데, 중국의 추격이 매섭다.

 

4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63개 분야의 세계 시장 점유율을 조사해 발표한 '2022년 주요상품·서비스 점유율 조사'에서 한국은 스마트폰, D램, 낸드플래시 반도체, OLED, 초박형TV(이상 삼성전자), 조선(현대중공업) 등 6개 품목에서 세계 1위에 올랐다.

 

한국의 주요 시장인 하이테크 분야에서 중국에 밀리며 4위로 내려앉은 지 3년 만에 다시 3위로 올라섰다. 지난해 중국에 밀린 조선에서 현대중공업이 2년 만에 1위를 되찾으며 '글로벌 넘버1' 분야를 6개로 늘렸다. 반면 일본은 자동차 반도체(마이콘) 분야에서 미국에 수위를 내주며 1위 분야가 6개로 줄었다.

 

일본은 자동차, 오토바이, 디지털카메라, 레이저 복합기, 이미지(CMOS)센서, 휴대폰용 리튬이온 배터리 등 6개 분야에서 세계 1위를 유지했다.

 

미국은 22개 분야, 중국은 16개 분야에서 세계 1위를 차지했다. 미국과 중국의 간격이 크게 좁혀진게 눈에 띈다. 70개 항목을 조사한 2021년에는 미국의 1위 분야가 24개, 중국은 12개로 두 배 차이가 났다.

 

한국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점유율 합계가 각각 70.5%와 52.5%에 달하는 D램과 낸드플래시 등 반도체 분야에서 1위를 굳건히 지켰다. 삼성전자(60.0%)와 LG디스플레이(20.2%)의 점유율이 80.2%에 달하는 OLED 분야도 한국의 절대적인 우위가 이어졌다.

 

한국 기업은 태블릿 단말기(삼성전자 2위), 대형 액정패널(LG디스플레이 3위), 휴대용 리튬이온 배터리(삼성SDI 2위·LG에너지솔루션 3위), 이미지센서(삼성전자 2위), 자동차(현대자동차 3위). 냉장고(삼성전자 3위), 차량용 리튬이온 배터리(LG에너지솔루션 3위), 편광판(삼성SDI 3위)에서도 3위 이내에 들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통계청, 10월 '산업활동동향' 생산·소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