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지난달 취업자 두달 연속 35만명대 늘어
허승혜 기사입력  2023/06/14 [08: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지난달 취업자 수가 1년 전보다 35만1천명 늘었다. 제조업의 취업자 감소세는 다소 둔화했다.

 

외부 활동이 늘면서 고용시장에 비교적 온기가 돌고 있는 모양새다.

 

14일 통계청이 발표한 '5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883만5천명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35만1천명 늘었다.

 

4월의 취업자 증가폭(35만4천명)과 엇비슷한 수준이다.

 

취업자 수 증가폭은 올해 들어 30만~40만명 범위에서 등락하고 있다. 증가폭은 2월 31만2천명에서 3월 46만9천명으로 커졌다가, 4~5월 연속으로 35만명선을 유지하는 흐름이다.

 

연령별로 보면 60세 이상에서 37만9천명 늘었고, 60대 이상을 제외한 연령대에서는 2만8천명 줄었다.

 

특히 청년층(15∼29세) 취업자는 9만9천명 줄면서 7개월째 감소세를 이어갔다. 40대 취업자는 4만8천명 줄고, 50대 취업자는 4만9천명 늘면서 엇갈린 양상을 보였다.

 

업종별로는 제조업 취업자가 3만9천명 줄면서 5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다만 4월(-9만7천명)보다는 감소세가 둔화했다.

 

고용률은 63.5%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올랐다. 특히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작년 동월 대비 0.7%포인트 상승한 69.9%로 집계됐다.

 

모두 관련 통계 작성 이후로, 동월 기준 최고치를 기록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통계청, 10월 '산업활동동향' 생산·소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