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바이오엔테크, 부스터샷 코로나19 예방효능 95.6%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10/22 [08: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이 95%가 넘는 코로나19 감염 예방 효능을 보인다는 임상 시험 결과가 나왔다.

 

화이자·바이오엔테크는 21일 성명에서 델타 변이바이러스가 지배적인 기간에 16세 이상 1만 명에 대한 임상 3상 결과 부스터샷의 코로나19 예방 효능이 95.6%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안전 문제나 알려지지 않은 부작용은 관찰되지 않았다. 임상시험 참가자들은 모두 시험 참가 전 2차례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았고, 평균연령은 53세였다.

 

2차 접종 이후 부스터샷을 접종하기까지는 평균 11개월의 시차가 있었다. 임상시험 동안 부스터샷을 맞은 그룹에서는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5명 나왔지만, 플라시보(가짜 약 투입) 그룹에서는 109명이 나왔다.

 

이는 부스터샷에 대한 임상시험의 첫 결과로, 3차 접종이 안전하고 유리한 형태라는 것의 방증이라고 화이자·바이오엔테크는 밝혔다. 부스터샷 이후 2차 접종완료후 형성됐던 높은 감염예방 효능이 다시 회복됐다는 설명이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1순위 청약통장 1443만개 '역대 최다'...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