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사상 최고가 경신…6만6천달러도 첫 돌파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10/21 [08: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이 사상 최고가 기록을 갈아치웠다.

 

코인메트릭스에 따르면 20일(현지시간) 오전 10시25분께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6.0% 오른 코인당 6만6천3.2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가상화폐 투자 붐이 절정에 달했던 지난 4월 중순 기록한 6만4천899달러를 반년 만에 넘어 신고가를 다시 쓴 것이다.

 

역대 최초로 6만5천 달러와 6만6천 달러 고지도 차례로 넘어 거침없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런 기세는 미국 최초의 비트코인 관련 상장지수펀드(ETF) 거래가 시작된 것과 무관하지 않다.

 

전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는 비트코인 선물 가격을 추종하는 프로셰어 ETF가 상장돼 첫날 4.9% 상승 마감했고, 이날도 장중 3%대의 상승률을 기록 중이다.

 

비록 비트코인 자체가 아닌 선물을 기초 자산으로 설계된 상품이지만, 첫 ETF의 뉴욕증시 데뷔는 가상화폐가 월가의 주류 금융시장에 진입했다는 이정표로 받아들여졌다.

 

특히 그동안 가상화폐와 거리를 뒀던 주류 투자자들이 기존 증권계좌를 이용해 간편하게 비트코인에 간접 투자할 수 있는 길이 열린 셈이어서 앞으로 비트코인 투자 저변이 넓어질 것이란 기대감도 나왔다.

 

가상화폐가 인플레이션의 헤지(위험회피) 수단이 될 수 있다는 일각의 전망도 상승세에 기름을 부었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1순위 청약통장 1443만개 '역대 최다'...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