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사용 5% 이상 늘리면 최대 100만원 추가 소득공제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1/01/06 [07: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올해 신용카드 사용액을 지난해보다 5% 이상 늘리면 소득공제를 최대 100만원 더 받을 수 있다.

 

기획재정부는 이런 내용 등을 담은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을 5일 발표했다.

 

정부는 지난달 올해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하면서 내수 활성화 차원에서 올해 신용카드 사용 증가분엔 별도의 소득공제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당시 정부는 소득공제를 추가로 받을 수 있는 기준선 예시로 '5%'를 제시했지만 이 기준선은 올해 초에 확정하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정부가 새로 적용하는 신용카드 소득공제는 신용카드 사용액이 작년보다 5%를 초과한 부분에 대해선 공제율 10%를 얹어주는 방식이다. 공제율이 기존 15~40%에서 25~50%로 올라갈 수 있다는 것이다. 이 경우 공제한도도 200만~300만원에서 300만~400만원까지 커진다.

 

정부는 이 법 개정안을 이달말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통과시 올해 소득에 대한 연말정산분부터 적용된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환경부, 전국 초미세먼지 평균농도, 측정 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