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4인 가구 소득 5인 가구 앞서…월평균 721만원
허승혜 기사입력  2020/12/09 [12: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4인 가구 소득이 5인 이상 가구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통계청 가계동향에 따르면 3분기(7~9월) 도시근로자 4인 가구의 월평균 소득은 720만7천원으로 가구 유형 중 가장 높았다.

 

반면 지출은 5인 이상 가구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4인 가구까지는 가구원 수가 늘어날수록 소득이 높아졌다.

 

1인 가구는 302만9천원, 2인 가구는 451만8천원, 3인 가구는 614만6천원이다.

 

그러나 5인 이상 가구 소득은 687만1천원으로 4인 가구보다 오히려 낮았다.

 

통계청 관계자는 "4인 가구나 5인 이상 가구나 소득이 생기는 소득원 수는 비슷한데, 5인 이상 가구부터는 아이나 노인 등 부양가족이 더 많아 가구 소득이 4인 가구보다 적을 수 있다"고 말했다.

 

소득 가운데 근로소득도 4인 가구가 가장 높았다.

 

4인 가구 641만6천원, 5인 이상 가구 596만7천원, 3인 가구 520만원, 2인 가구 360만7천원, 1인 가구 274만2천원 순이었다.

 

소득에서 비소비지출을 뺀 처분가능소득은 4인 가구가 562만4천원으로 최다였다. 이어 5인 이상 가구 535만5천원, 3인 가구 490만원, 2인 가구 363만1천원, 1인 가구 239만1천원이었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지난해 서울 아파트 3채 중 1채는 30대가 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