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경엽 SK 와이번스 감독, 30일 자진 사퇴
강수빈 기사입력  2020/10/30 [12: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프로야구 염경엽 SK 와이번스 감독이 결국 자진 사퇴했다.

 

SK 구단은 30일 "염 감독이 최근 손차훈 단장과 면담에서 성적에 책임을 지고 감독직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며 "염 감독은 민경삼 신임 대표이사에게도 재차 감독직 사퇴 의사를 밝혔으며 이에 구단은 내부 논의를 거쳐 염 감독의 의사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염경엽 감독은 "SK를 응원해주신 팬 여러분께 즐거움을 드리지 못하고 실망감을 안겨드려 죄송하다"며 "특히 시즌 중 자리를 비운 것에 관해 송구스럽다. 이제는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할 때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SK는 다양한 후보군을 대상으로 차기 감독 인선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염경엽 감독은 올 시즌 건강 문제를 노출했다. 부진한 성적에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던 지난 6월 25일 두산 베어스와 경기 도중 갑자기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다.

 

염 감독은 약 두 달가량 야구장을 떠났다가 복귀했지만, 복귀 5일 만에 다시 건강 문제가 발생해 자리를 비웠다.

 

염 감독이 자리를 비운 사이 박경완 감독대행이 팀을 이끌었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지난해 서울 아파트 3채 중 1채는 30대가 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