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7월 전국 주택 거래량 14만1천건…역대 최대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20/08/20 [11:4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뉴스포커스

 

전국 주택 매매량이 통계 작성 이후 가장 많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1~7월 누계 거래량도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2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7월 주택 매매량은 14만1천419건으로 전달 대비 2.1%, 작년 동월 대비 110.0% 늘었다.

 

1~7월 누계 거래량은 76만2천297건으로 작년 동기에 견줘 99.8% 늘었다.

 

7월과 1~7월 누계 거래량은 각각 정부가 2006년 주택 통계를 내기 시작한 이후 가장 많다.

 

서울 거래량은 2만6천662건으로 전달에 비해 37.0%, 작년 동월 대비 117.5% 늘어 수도권 중에서도 서울의 주택 거래량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지방은 6만5천694건으로 전달 대비 4.2%, 작년 동월 대비 99.8% 증가했다.

 

최근 수도 이전 문제로 뜨거운 세종의 경우 7월 거래량이 1천666건으로 전달에 비해 1.2%, 작년 동월에 비해선 404.8% 증가했다.

 

부산도 1만2천615건으로 거래량이 1년 전보다 238.1% 늘어나면서 시장이 과열됐다.

 

전국 7월 거래량을 주택 유형별로 봤을 때 아파트는 10만2천628건으로 전달보다 0.1% 늘어난 데 비해 아파트 외 주택은 3만8천791건으로 7.5% 증가했다.

 

주택 매매 거래량과 전월세 실거래가 등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www.r-one.co.kr, 부동산정보 앱) 또는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r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올 추석 농축수산 선물 상한액 20만원 일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