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올해 코스피 상승률 주요 20개국 중 18위
이경 기사입력  2019/11/06 [10: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올해 국내증시의 코스피 상승률이 주요 20개국(G20) 증시의 대표지수 중 18위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거래소가 올해 들어 지난 5일까지 G20 대표 지수 등락 추이를 분석한 결과 코스피는 작년 말보다 4.9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G20 가운데 대표 주가지수의 상승률이 코스피보다 낮은 나라는 인도네시아(-0.23%)와 사우디아라비아(-2.22%) 등 2개국뿐이었다.

 

반면 대부분 선진국은 같은 기간 지수가 두 자릿수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 기간 러시아는 지수가 33.92% 올라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고 이탈리아(27.22%)와 독일(24.41%), 브라질(23.77%), 프랑스(23.12%), 아르헨티나(23.06%), 유럽연합(EU)(22.12%) 등도 20%를 웃도는 상승률을 보였다.

 

최근 잇따라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 미국 뉴욕증시의 경우 대표 지수인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가 연초 대비 17.72% 뛰어올랐으며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27.10% 상승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의 경우 연초 대비 상승률이 22.79%로 2013년 이래 6년 만에 최고 상승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국내 증시의 주가가 이처럼 주요국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부진한 흐름을 보인 것은 대외 악재의 영향으로 기업 실적이 악화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지난해 건물 증여 건수 28%·부부간 증여 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