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32%, 올상반기 이직…몸값 평균 310만원 올라
허승혜 기사입력  2019/07/05 [10: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올 상반기에 직장인 10명 가운데 3명 이상이 이직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5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최근 직장인 1천36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올 상반기에 이직에 성공했느냐'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32%(435명)가 '그렇다'고 답했다.

 

연령별로는 30대 직장인의 이직률이 34.3%로 가장 높았고, 20대(28.4%)와 40대 이상(27.8%)이 뒤를 이었다.

 

상반기에 이직한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연봉 상승액을 조사한 결과 평균 310만원으로 집계됐다. 40대가 평균 420만원, 30대와 20대가 각각 270만원과 240만원으로 나타나 연령에 비례했다.

 

이직 성공 비결에 대해서는 '매일 채용공고를 살폈다'는 응답자가 49.7%로 가장 많았으며, '성과와 경력을 정리했다'(14.5%)와 '이직 준비 중임을 지인들에게 알렸다'(14.7%), '직무 관련 자격증 취득'(9.7%) 등의 순이었다.

 

이직 이후에 가장 만족하는 점으로는 '적절한 업무량과 업무 강도'(23.0%)를 가장 많이 꼽았고, '연봉 수준'과 '일을 하면서 배울 점이 많다'라고 밝힌 응답자가 각각 22.1%였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직장인, 여름휴가 4일 동안 58만원 쓸 계획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