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0명 중 7명 "나와 우리나라 미래를 위해 집값 내려야"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19/06/21 [10:3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뉴스포커스

  

국민 10명 중 7명이 자신과 국가의 미래를 위해서라도 집값이 내려야 한다고 여긴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1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국민 인식 및 욕구 모니터링' 보고서를 보면, 2018년 6월 25일∼7월 6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2천명(남자 990명, 여자 1천1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 방식으로 시민 인식 설문 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69.8%가 집값이 '하락해야 한다'고 답했다.

 

연구팀이 "우리나라의 미래를 위해 주택가격이 앞으로 어떻게 변화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어보니, 33.1%가 '대폭 하락해야 한다', 36.7%는 '소폭 하락해야 한다'고 답했다.

 

 '상승해야 한다'는 대답은 7.7%(소폭 상승 6.1%, 대폭 상승 1.6%)에 불과했고, '유지되어야 한다'는 응답은 22.5%.였다.

 

연령대별로는 '주택가격이 하락해야 한다'는 의견이 20대 이하에서 77.9%로 가장 높았고 50대(72.3%), 40대(70.9%), 30대(69.2%), 60대 이상(61.7%) 순이었다.

 

혼인 상태별로는 '집값이 내려가야 한다'고 여기는 비율이 미혼(76.4%)이 가장 높고 기혼(68.2%), 이혼·사별(59.2%) 순이었다.

 

차이가 크지는 않지만, 자녀 유무에 따라서도 주택가격 변화에 대한 생각이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가 없는 경우(75.1%)가 자녀가 있는 응답자(67.7%)보다 주택가격이 하락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비율이 7%포인트 높았다.

 

특히 소득계층별로는 하층(75%)에서 중하층(73.5%), 중간층(67.5%), 중상층(64.6%), 상층(57.8%)까지 소득계층이 높아질수록 '주택가격이 하락해야 한다'는 생각을 덜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직장인, 여름휴가 4일 동안 58만원 쓸 계획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