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자 67% "상반기 취업경기 더 나빠졌다"
허승혜 기사입력  2019/05/10 [09: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구직자 3명 가운데 2명은 올해 상반기에 일자리 찾기가 더 어려워졌다고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에 따르면 올 상반기에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 아르바이트생, 대학생 등 4천579명을 대상으로 '취업 경기'에 대해 공동 설문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67.3%가 '더 악화했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30.4%는 '예전과 비슷하다'고 밝혔으며, '구직난이 완화됐다'는 답변은 2.3%에 불과했다.

 

취업 경기가 더 나빠졌다고 느끼는 이유로는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이 줄었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27.4%(복수 응답)로 가장 많았고 ▲ 기업 채용 인원 감소(21.9%) ▲ 입사 지원 경쟁률 상승(20.7%) ▲ 전반적인 경기 부진(16.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취업 경기 악화에 따른 구직활동 영향에 대해서는 '눈높이를 낮춰 입사 지원한다'는 응답이 29.5%로 가장 많았고, 입사 지원 횟수를 늘린다고 밝힌 구직자가 27.7%로 그 뒤를 이었다.

 

올 하반기 취업 시장 전망에 대해서는 53.3%가 '상반기와 비슷할 것'이라고 답했으며, 더 나빠질 것이라는 응답도 30.4%에 달했다. 나아질 것이라는 전망은 16.3%에 그쳤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국제유가,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에 하락…W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