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청, 3월 취업자 25만명 늘어 두달째 20만명대 증가
허승혜 기사입력  2019/04/10 [09: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지난달 취업자가 25만명 늘어나며 두 달 연속 20만명대를 기록했다.

 

고용률은 60.4%를 기록해 1982년 7월 월간 통계 작성을 시작한 이후 3월 기준으로 가장 높았다.

 

10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680만5천명으로 1년 전보다 25만명 증가했다.

 

2월 26만3천명에 이어 두 달 연속 20만명대 취업자 증가 폭을 기록했다.

 

취업자 증가 규모는 작년 2월 10만4천명으로 쪼그라든 이후 올해 1월(1만9천명)까지 12개월 연속 부진한 흐름을 보였다.

 

산업별로 보면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7만2천명·8.6%), 전문·과학 및 기술서비스업(8만3천명·7.7%), 농림어업(7만9천명·6.6%) 등에서 증가했다.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 취업자 증가는 정부의 재정 일자리 사업 때문으로 통계청은 풀이했다.

 

하지만 제조업(-10만8천명·-2.4%),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4만2천명·-3.1%), 금융 및 보험업(-3만7천명·-4.5%) 등에서는 감소했다.

 

제조업은 작년 4월부터 12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실업자는 119만7천명으로 1년 전보다 6만명(-4.8%) 감소했다. 작년 6월(-2만6천명) 이후 전년 동월 대비로 계속 증가하던 실업자는 9개월 만에 줄었다.

 

실업률은 4.3%로 1년 전보다 0.2%포인트 하락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방탄소년단 '페르소나' 빌보드 200 1위 기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