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세균 99% 감소
허승혜 기사입력  2019/01/11 [09: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넣고 돌리면 각종 세균 수가 평균 98.7%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이 작년 8월 서울 지역 편의점에서 도시락 20종을 구매해 실험한 결과 위생지표세균수가 전자레인지 조리 전 77∼99.999% 감소했다. 평균 감소율은 98.7%였고, 95∼99.999% 감소한 제품이 13종으로 가장 많았다.

 

위생지표세균은 대장균 등 식품 위생의 지표가 되는 세균을 말한다. 주변 환경이나 식품에 광범위하게 존재하기에 단순히 세균이 많다고 해서 위험하다고 볼 수는 없다.

 

이번 조사 대상 20종 모두 대장균과 식중독균은 검출되지 않았다.

 

전수진 보건연구사는 "편의점 도시락은 일반적으로 전자레인지 조리를 권장하고 있으나 이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고 그냥 먹는 분들이 있다"며 "식품 고유의 맛과 위생을 고려해 표시사항에서 권장하는 조리법을 따르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2분기 육계 1억 2천만 마리…복날 앞두고 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