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112 신고 폭증…겨울철보다 30% 증가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  2018/08/09 [09: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뉴스포커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관내 최근 석 달간 112 신고 접수 건수가 5월 29만1천22건, 6월 29만9천976건, 7월 30만6천274건으로 매달 증가세라고 밝혔습다.

 

지난 1∼2월(22만∼23만여 건)과 비교하면 30% 이상 늘어난 수치다.
 
여름철 112 신고가 폭증하는 현상은 해마다 반복되고 있다.

 

112 신고 내용을 분류별로 살펴보면 지난달 기준으로 질서유지(시비, 행패 소란, 주취자 등)가 21.9%로 가장 많았고, 기타범죄(폭력, 협박, 풍속영업, 데이트폭력 등)가 10.5%, 교통(교통사고, 교통불편, 교통위반 등)이 10.4%, 중요범죄(살인, 강도, 절도, 성폭력 등)가 3.6% 순이었다.
 
기록적 폭염이 지속한 지난달 중순부터 최근까지는 사소한 시비가 주먹다짐으로 이어지는 사건이 잇따랐다. 경찰은 여름철에는 더위로 인한 짜증이나 화가 상대방과의 시비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단순 폭력 사건도 덩달아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포커스



국세청, 올해 부동산법인 고액체납 비중 14
많이 본 뉴스